'형제그룹' 2AM과 2PM이 설을 맞아 스페셜한 무대를 꾸민다.

2AM(조권 이창민 임슬옹 정진운)과 2PM(택연 닉쿤 찬성 우영 준호 준수)은 2월 12일 생방송으로 진행되는 KBS 2TV '뮤직뱅크'에서 한 무대에 선다.

이들은 같은 소속사(JYP엔터테인먼트) 식구로, 데뷔 전 리얼리티 프로그램 등을 함께하며 돈독한 우정을 과시해 왔다. 이에 팬들은 2AM과 2PM을 합쳐 'Oneday'(원데이)라고 부른다.

2PM은 정규1집 활동을 중단한 상태지만 설특집으로 꾸며지는 '뮤직뱅크'에 출연한다. 2AM과 2PM은 서로의 히트곡을 바꿔부르며 아울러 함께 무대에 서 선배가수 god의 노래를 열창한다.

한 방송관계자는 "평소 친한 사이인 2AM과 2PM이 신나고 밝은 모습으로 무대를 꾸밀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이날 '뮤직뱅크'에서 2AM은 '죽어도 못 보내'를, 2PM은 'Gimme The Light'도 선보인다.



Brother groups 2AM and 2PM will be having a joint stage for the lunar new years.

Set to broadcast on the 12th of February, KBS 2TV's Music Bank will feature 2AM and 2PM on one stage.

As part of the JYP Entertainment family, the two had already shown their close friendship through a reality program during their trainee days. Fans combine the two groups together and call them 'Oneday.'

Although 2PM has ended their first album promotions, they will be featuring as a special new years guest on Music Bank. 2AM and 2PM will be singing each others' hit songs and will even sing sunbae group GOD's songs.

A broadcast associate stated, "They're already so friendly and so we will try to create a bright, fun stage for them."

On Music Bank, 2AM will sing 'I won't let you go, even if I die," while 2PM will be singing 'Gimme the Light.'

CREDITS : NEWSEN (SOURCE) ; hazyfiasco@2ONEDAY.COM (TRANS)
2pmNews

Leave a comment